본문 바로가기

최신호 80호 <끝말잇기>/문화2

〈더 디그〉, 학문과 배움의 의미를 탐색하다 권유빈 (서울대학교 학부생) 편집자주 교육과 배움이란 무엇일까요. 대학생이라는 정체성을 갖고 있는 우리들은 수많은 강의와 지식을 마주하지만 교육의 진정한 의미에 대해서 깊게 고민해보는일은 흔하지 않습니다. 단순히 학위를 얻기 위한 과정 정도로 교육은 수단화되기 쉽상이죠. ‘배움’을 위한 배움에서 점점 멀어지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하지만 여전히 교육에 관심을 갖고 진지하게 고찰하는 학생이 있습니다. 서울대학교 교육학과에 재학 중인 권유빈 학생입니다.그는 평생학습에 관심이 있으며, 누구나 자기의 목소리를 갖고 배움을 이어나가는 사회를 꿈꾼다고 합니다. 교육에 대해 공부하는 대학생의 관점에서 본 교육과 배움에 대해 듣고 싶어 기고를그에게 요청드렸습니다. 본 기고는 그의 교육과 배움에 대한 사유를 영화 〈더.. 2021. 6. 22.
현실을 살아내는 〈내 여자친구와 여자 친구들〉에게 편집위원 김아영 새삼스럽다는 감각, 그런 느낌에 압도될 때가 있습니다. 늘 걷던 길 위에서 머리 너머 내리쬐는 햇빛의 시선이 머문 곳, 도로변 가로수 옆 자그맣게 피어난 꽃을 바라볼 때. 그럴 때, 새삼스러운 감각에 그 시선을 따라 한참을 바라보곤 합니다. 몇 번이고 눈길 한 번 주지 않고 지나쳤을 그 거리 위에서 말입니다. 그러다 보면 시선에 닿지 않았던 것들이 시야에 들어오기 시작합니다. 엊그제 내린 비 덕분인지 살짝 젖은 땅, 언제부턴가 살짝 깨져있는 돌, 작은 개미 몇 마리, 담배꽁초 하나까지. 찌그러진 캔이나 누군가 아무 생각 없이 뱉고 간 가래침을 볼 때면 눈살이 찌푸려지기도 합니다. 새삼스러움은 그렇게 수많은 감각을 던져놓고 갑니다. 어찌 보면 말입니다, 그런 새삼스러움은 너무나도 우연적입니.. 2021. 6. 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