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꾸지 않으면 변화는 없다

바꾸지 않으면 변화는 없다

편집위원 김지수 편집위원 조용주 미투운동 이후에도 학내 성차별 문화는 여전하다. 대표적인 예가 학교 커뮤니티 에브리 타임이다. “가까이 보이는 여자분이 필기하실 때마다 책상에 가슴 눌리거나 얹어놓고 하시는데 집중 안된다“, ”남자들아 우리는 위 디든트(We Didn’t), 유 투(You Too) 운동하자“ 등의 성희롱 발언부터

몰착락: 돌아갈 곳이 없는 성폭력 피해자들.

몰착락: 돌아갈 곳이 없는 성폭력 피해자들.

편집위원 우다영   몰착락, 성폭력 고발 이후 피해자가 처한 상황이다. 몰착락은 ‘돌아갈 수 없음’을 뜻한다. 피해자들은 피해 사실을 용기 내어 공개했지만 속했던 집단으로부터 외면당하고, 일부 구성원들로부터는 2차 가해를 당했다. 최근 교내 동아리 두 곳에서 성폭력 사건이 발생했고, 두 피해자 모두